2018 서울 커피엑스포의 성공적인 시작


(사)
한국커피연합회, 코엑스가 주최하는 2018 서울 커피엑스포가 시작되었습니다.
4월 5일부터 8일까지 총 4일 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다양한 볼거리와 매력들이 가득한 것으로 유명한데요.
저희 <커피앤티>도 참가하여 전시장 곳곳을 둘러봤습니다.
오전부터 내리는 비에도 불구하고 붐비던 오늘의 현장을 <커피앤티> 기자단이 전해드립니다!

이번 전시는 코엑스 1층의 A, B홀에서 이루어졌습니다. 또 3층 C홀에서는 드링크&디저트 페어가 열렸는데요.
A홀 - B홀 -  C홀의 순서로 도는 것이 가장 이상적이라고 하네요.



이름에 걸맞게 다양한 머신 업체가 참가했습니다.
오픈 시간에 맞춰 준비를 마친 머신들이 돌아가면서 전시장을 커피향으로 가득채웠는데요.
다양한 시음행사와 제품들로 관람객들의 관심이 쏠리는 모습입니다.





부스들이 모두 개성있는 모습으로 관람객들을 맞이했는데요.
마치 카페 내부를 연상시키는 부스의 모습으로 관람객들의 발길을 사로잡기도 했습니다.



스마트하거나 기발한 커피관련 제품들을 많이 만나볼 수 있었던 이번 전시!
태블릿과 연결되어 사용자가 설정한 값 그대로 드립을 해주는 머신도 큰 관심을 모았습니다.



(주)소닉더치코리아에서는 새로운 형태의 머신을 소개하며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었습니다.
원하는 음악을 틀면, 그에 따른 진동으로 커피가 추출되는 원리의 머신을 선보였습니다.



스마트 키친용품 스타트업인 피터스팬트리의 스마트 계량컵 등 다양하면서도 편리한 용품들을 선보여
관람객들의 발걸음을 멈추게 만들었네요.



기존의 머신 틀을 깨고 바와 일체가 되어 심플함을 강조한 업체도 볼 수 있었는데요.
최근 유명 카페들이 선택하고 있다는 점에 관람객들이 흥미를 느끼고 있었습니다.



이른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대회장에는 많은 인파가 몰려있었습니다.
바로 2018 WSBC 이 열리는 B홀의 무대입니다.
5일부터 8일까지 열리며 최종 우승자가 가려지는 8일까지 치열한 경쟁이 펼쳐질 예정입니다.




전시를 둘러보다 지친 관람객들이 이용할 수 있는 휴식공간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A홀과 B홀의 사이에 있는 휴식 공간에는 봄에 어울리는 다채로운 꽃들과 카페의 분위기를 확 바꿔줄 감각적인 가구들로 가득했습니다.



연우제다에는 향긋한 차의 향기에 이끌려 방문한 사람들로 가득했는데요.
관람객들에게 차를 추천해주고 차에 관한 설명을 흥미롭게 듣는 사람들의 모습이 인상적이네요.



반가운 얼굴인 엄폴님은 전시장 한 쪽에서 라떼아트를 시연하고 있었습니다.
지나가다가 모여들어 감탄하고 이를 기록하는 사람들로 가득했습니다.



3층 C홀에서는 달콤한 디저트와 톡 쏘는 에이드에 맥주까지 다채로운 현장이었는데요.

이 곳에서 오늘 2018 코리아 바리스타 어워즈가 열렸습니다.
많은 관계자가 참여한 가운데 시상이 진행되었는데요.



전주연 바리스타가 에스프레소 부문과 올해의 바리스타 2분야에서 수상을 했습니다. 축하합니다!



그 밖에도 다양한 용품을 선보이는 업체와 먹거리와 볼거리로 관람객들을 사로잡는 업체들로 가득한 2018 서울 커피엑스포! 8일까지 이어지는 전시는 매일매일 방문하는 관람객들에게 새로운 매력으로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입니다.

뉴스&이슈